현대차·제네시스 ‘레드닷 어워드’ 7개 부문 수상


현대자동차와 제네시스는 독일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0 레드 닷 어워드’의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분야에서 총 7개의 상(최우수상 1개, 본상 6개)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레드 닷 어워드는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콘셉트 3개 분야의 공모전을 진행해 각 부문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현대차는 두 번째 걸음마, 하이차저, Hyundai X BTS 굿즈, 미래 모빌리티 솔루션 전시관, 피파 월드 풋볼 뮤지엄 등이 총 6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제네시스는 G80와 GV80에 적용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카퍼 디자인으로 인터페이스 디자인 부문 본상을 받았다.

박구인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