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검·언 유착 의혹 사건 조사위, KBS·MBC 사장 고발


KBS공영노조·KBS1노조·미디어연대 등으로 구성된 KBS 검·언 유착 의혹사건 진상조사위원회 관계자들이 5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이들은 양승동 KBS 사장과 박성제 MBC 사장 등을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고발했다. 연합뉴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