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스코건설, 구족화 작품 갤러리 오픈

전국 대표적 현장서 전시회

포스코건설은 구족화가 작품을 건설현장 펜스에 게재하는 ‘with POSCO 스트리트 갤러리’를 운영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구족화가는 장애로 두 팔이 자유롭지 않아 입이나 발 등을 활용해 그림을 그리는 화가를 뜻한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3일 경기도 광주 오포더샵 센트럴포레 현장에 박정 작가의 ‘또 다른 시선’ 작품을 전시한 것을 시작으로 연내에 인천 송도와 수원 광교, 대구, 평택 등 지역별 대표 현장에 구족화가 작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지난달 인천 송도사옥에서 김영수, 박정, 오순이, 이호식, 임경식, 임인석, 임형재, 황정언 작가 등 8명의 구족화가 특별전을 열었다. 이달에도 서울 강남구 주거문화전시관 더샵갤러리에서 같은 전시를 열었다.

이택현 기자 alle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