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성묘·나들이객에 북적이는 고속도로


휴일인 20일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이 나들이객과 성묘객들의 차량으로 정체를 빚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 기간 이동 자제 및 밀집 지역 방문 자제를 요청하면서 “이번 추석은 가족과 함께하는 명절이기보다는 가족을 위하는 명절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윤성호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