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통화연결음도 영상으로… SKT ‘V 컬러링’ 서비스


SK텔레콤이 짧은 영상을 활용한 ‘보이는 컬러링’(사진) 서비스를 국내 통신사 최초로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SK텔레콤이 내놓은 ‘V 컬러링’은 본인이 미리 설정한 영상을 발신자 휴대전화에 통화가 연결될 때까지 보여주는 영상 컬러링 서비스다. SK텔레콤은 2002년 세계 최초로 통화연결음(Ring Back Tone)을 고객이 원하는 소리(오디오)로 들려주는 음성 컬러링 서비스를 선보였다.

SK텔레콤 측은 “이동통신 서비스의 혁신을 가져왔던 음성 컬러링 서비스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영상 콘텐츠의 중요성이 커지는 5G 시대에 맞춰 ‘한국형 숏폼 서비스’의 기준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V 컬러링은 LTE와 5G 요금제를 쓰는 스마트폰 이용자라면 24일부터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전용 앱을 설치하고 V 컬러링 서비스에 가입하면 된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