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G전자·현대차 협업 ‘아이오닉 콘셉트 캐빈’ 공개


LG전자와 현대자동차는 24일 미래차의 인테리어 비전을 보여주는 ‘아이오닉 콘셉트 캐빈’을 공개했다. 아이오닉 콘셉트 캐빈에는 젖은 신발도 쾌적한 상태로 관리해주는 ‘슈즈 케어’, 간편하게 커피를 만드는 ‘캡슐형 커피머신’, 구김 없는 옷을 입을 수 있게 도와주는 ‘의류관리기’, 냉장 기능을 갖춘 ‘미니바’ 등 모듈화된 차량용 가전이 탑재돼 있다. 차량 천장에 설치된 플렉서블 올레드(O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다양한 자세에서도 편안하게 콘텐츠를 즐길 수도 있다. 양사는 “기존 내연기관 자동차에 비해 넓어진 실내 공간을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해 집에서 누리는 편리함은 물론 기존에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가치를 보여주기 위해 협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성훈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