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한국은행 발권국 관계자들이 24일 서울 강남본부에서 추석 자금으로 시중은행에 공급될 5만원권을 방출하고 있다. 은행권에 따르면 최근 은행 지점마다 5만원권 공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한은 금고로 다시 돌아오던 5만원권 환수율이 지난해 60%였는데, 지난달엔 29.6%로 떨어졌다. 사진공동취재단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