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한기평, 모아저축은행 신용등급 올해도 ‘안정적’ 평가

한국기업평가는 모아저축은행의 기업신용등급을 지난해에 이어 ‘BBB+(안정적)’로 평가했다고 21일 밝혔다. 은행 계열 및 금융그룹에 속하지 않는 독립 저축은행 가운데 최상위 등급이다. 한국기업평가는 등급결정 배경으로 “담보대출 위주로 포트폴리오가 안정적이며, 수익성과 재무 건전성이 양호하다”고 평가했다. 모아저축은행은 자산 규모 2조원대의 순수 토종 자본 저축은행이다.

박재찬 기자 jeep@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