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공지영, 하동서의 제2 인생 이야기

그럼에도 불구하고/공지영/위즈덤하우스


공지영 작가가 4년 만에 펴낸 에세이. 서울 생활을 청산하고 경남 하동에서 제2의 인생을 시작한 저자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섬진강이 내려다보이는 집에서 스스로를 긍정하고 사랑하게 되는 과정을 담담하게 풀어냈다. 자신의 삶에 대한 여러 ‘악플’에도 불구하고 저자는 “날마다 점점 행복해진다”라고 말한다. 328쪽, 1만5000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