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주 에코시티와 완주 산업단지 잇는 요지

우미건설, 완주 삼봉지구 우미린 에코포레

우미건설 제공

우미건설이 ‘완주 삼봉지구 우미린 에코포레’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들어간다. 완주 삼봉지구 우미린 에코포레는 전북 완주군 삼봉지구 B-1블록에 있다. 지하 1층~지상 25층, 9개 동으로 69㎡ 194가구, 79㎡ 34가구, 84㎡A 516가구, 84㎡B 74가구 등 총 818가구다.

완주 삼봉지구 우미린 에코포레는 전주 에코시티와 완주 소재 산업단지들을 잇는 중간에 있다. 북쪽으로는 전주과학일반산업단지, 전라북도과학연구단지 등 산업단지와 가깝다. 지구 옆 과학로를 이용하면 전주 시내로 이동할 수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삼봉지구는 완주군 삼례읍과 봉동읍 일원의 총 91만5000㎡ 부지에 조성된다. 앞으로 6000여 가구의 주거시설과 각종 상업시설은 물론 초·중학교, 보건소·소방서·파출소·도서관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LH와 완주군은 삼봉지구에 건물 3개동(1182㎡)을 사회적 가치 실현의 공간으로 만들 예정이다.

완주군은 전입, 결혼·임신, 출산·육아, 청년·노년, 귀농·귀촌 등 다양한 행복지원정책도 펴고 있다. 전입장려금은 물론 출산장려금을 최대 600만원까지 지원하고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도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한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