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가을 커쇼 ‘반전 쇼’… 보여요, 우승 반지가


LA 다저스 선발투수 클레이튼 커쇼가 2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탬파베이 레이스와 가진 2020시즌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5차전에서 5⅔이닝을 5피안타 2볼넷 2실점으로 막고 4대 2 승리를 이끈 뒤 관중을 향해 손을 흔들며 미소를 짓고 있다. 지난해까지 포스트시즌에서 부진했던 커쇼는 올해 월드시리즈에서만 2승을 쌓아 ‘가을의 악몽’에서 벗어나고 있다. 다저스는 이날 승리로 7전 4선승제인 월드시리즈에서 3승 2패로 앞서나갔다. 이제 1승만 추가하면 1988년 이후 32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달성할 수 있다. 다저스와 탬파베이는 28일부터 이틀간 같은 장소에서 6~7차전을 갖는다. AFP연합뉴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