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일단 시켜’ 강원도 배달 앱 연내 뜬다

수수료 등 없어… 내달 가맹점 모집

김태훈(왼쪽 3번째) 강원도 경제진흥국장이 27일 강원도청 기자실에서 강원도 소상공인 스마트 유통시스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강원도 제공

강원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기침체 상황을 돌파하기 위해 소상공인 스마트 유통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도는 다음 달부터 강원형 배달 앱 ‘일단 시켜’ 가맹점 모집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강원형 배달 앱은 전자상거래 플랫폼 운영 전문기업 코리아센터가 개발과 운영을 맡는다. 가맹점에서 부담하는 중개수수료와 광고료, 입점 수수료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배달을 비롯해 드라이브스루, 예약 등 편의 기능 이용과 강원상품권 결제 시 10% 할인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가맹점 모집, 서포터즈단 운영, 배달 앱 테스트 등을 거쳐 오는 12월 22일부터 속초, 정선지역부터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

도는 배달 앱의 문제점을 보완한 뒤 내년부터 도내 18개 시·군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판매가 위축된 전통시장에 라이브 커머스 등 온라인 홍보 판매방식도 도입한다. 도는 다음 달까지 총 160개 품목을 라이브 커머스 방식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춘천=서승진 기자 sjse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