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제철, 제철소 온실가스 저감에 5년간 4900억 투자

10년간 총 투자액 1조원 달해


현대제철이 제철소 온실가스 저감 및 환경 개선에 내년부터 5년간 4900억원을 투자한다. 2016년부터 올해까지 환경에 투자한 5100억원을 포함하면 10년간 환경 관련 투자액만 1조원에 달한다.

안동일 현대제철 대표이사와 김홍장 당진시장은 29일 당진시에서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제철소 온실가스 저감 및 환경 개선을 위해 상호협력을 다짐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폐열 회수, 연료 절감, 에너지 효율 향상, 환경 개선을 위한 오염물질 처리설비 설치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현대제철은 2025년까지 4900억원을 투자할 방침이다. 현대제철은 이미 지난 6월 모든 공장의 청정설비 개선을 마쳤다. 올해 대기오염물질 예상 배출량은 8000t으로 2014년(1만4978t)보다 46% 줄었다.

안규영 기자 kyu@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