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일보·아비시니카유니온 ‘커피 선교’ 협약


아비시니카유니온(대표 권정민·오른쪽)과 국민일보(사장 변재운)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대회의실에서 아비시니카 보급과 선교 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했다. 아비시니카유니온은 2000년부터 공정무역으로 에티오피아의 국가 브랜드 아비시니카를 직수입하고 있으며 춘천에 로스팅 및 원두커피 생산공장을 운영, 전국 300여 직영점 및 거래처에 커피를 공급하고 있다. 권정민 대표는 협약식에서 “이번 행사를 통해 아비시니카유니온과 국민일보가 주님 안에서 발전하고 하나님 일을 하는 데 협력해 선을 이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변재운 사장은 “최고의 맛 에티오피아 커피를 직수입하는 귀한 파트너를 만났다”며 “한국교회도 돕고 양사도 윈윈할 수 있는 길을 적극 모색하겠다”고 했다. 협약식에는 변 사장과 권 대표를 비롯해 신광철 아비시니카유니온 회장, 주대준 국제크리스찬커피협회 이사장, 김호정 김호정마케팅자문㈜ 대표가 참석했다.

전병선 기자 junb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