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동성제약 염모제 리뉴얼 ‘훼미닌 실키’ 출시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새치머리도 밝고 화사하게 염색할 수 있는 ‘훼미닌 실키’를 리뉴얼 출시했다. 훼미닌은 지난 1968년 출시된 대한민국 최초의 컬러 염모제 브랜드로 ‘아름다운 갈색 머리!’라는 캐치 프레이즈와 함께 염색 대중화를 이끌었다. 이번 리뉴얼은 더욱 다양한 헤어컬러를 혼자서도 손쉽게 염색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새롭게 출시된 훼미닌 실키는 새치 멋내기 3컬러(모카브라운, 와인브라운, 다크브라운), 새치커버 3컬러(갈색, 진한밤색, 자연흑갈색) 등 모두 6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어둡게만 염색이 되는 기존 새치 염모제와는 달리 밝고 화사한 염색이 가능해 특히 여성 고객들에게 추천할 만하다. 기존의 액상 제형은 젤리 제형으로 변경해 흐르지 않아 빗 없이 손으로도 모발에 편리하게 도포할 수 있다. 또 제형이 모발 한 올 한 올 착 달라붙어 빠르게 흡수되기 때문에 얼룩질 걱정이 없다. 용기 역시 기존보다 말랑말랑한 소재로 변경되어 젤리 제형 염모제 도포에 적합해졌다. 이외에도 실크 단백질, 콜라겐 단백질, 케라틴 단백질 등 모발 친화적인 단백질 성분이 함유되어 염색 후에도 부드러운 모발을 유지할 수 있다. 동시에 10가지 열대과일 추출물과 코코넛오일, 히알루론산이 매끄럽고 빛이 나는 갈색 머리로 완성해준다.

사용법도 간단해 1제와 2제를 섞어 혼합액을 만든 후 모발 전체에 골고루 발라주고 30분 정도 방치한 후 헹궈내면 된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대한민국 컬러염색 시대를 연 ‘훼미닌’이 더욱 다양한 컬러와 편리한 제형으로 새롭게 탄생했다”며 “제품 리뉴얼과 함께 라디오 광고 등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해 여성용 새치 염모제를 대표하는 ‘훼미닌 실키’의 명성을 굳건히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훼미닌 실키는 전국 약국에서 구입이 가능하다.

조민규 쿠키뉴스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