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공항공사, 폴란드 신공항 전략적 자문 컨설팅 사업 수주

폴란드 신공항 가상 이미지.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인천국제공항공사는 ‘폴란드 바르샤바 신공항 전략적 자문 컨설팅 사업’ 입찰 과정에서 최고 점수를 받아 연내 56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공사는 앞으로 3년간 전략적 자문사로서 공항 개발 및 운영 백서를 작성하고 마스터플랜 보고서를 검토하는 등 바르샤바 신공항 건설을 돕는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폴란드 정부는 바르샤바 공항의 시설 포화 문제를 해결하고 급증하는 여객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2027년을 목표로 신공항 건설을 추진해 왔다. 임남수 공사 사장직무대행은 “이번 컨설팅 사업을 성공적으로 끝내 인천공항의 세계적인 공항 건설 및 운영 노하우를 입증하겠다”고 말했다.

안규영 기자 ky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