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CCC, 금식 기도하며 드린 헌금 5420만원 “어려운 이들 도와달라” 게인코리아에 기부


한국대학생선교회(CCC·대표 박성민 목사)가 소속 기독 청년들이 나라와 민족을 위해 3일간 금식 기도하며 헌금한 5420만여원을 국제구호개발기구 게인코리아(대표 최호영 목사)에 6일 기부했다(사진). 금식기도회는 지난달 26~28일 CCC 소속 대학생 6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열렸다.

게인코리아는 기부금을 레바논 베이루트 대폭발 참사 여파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 430여 가정에 식품과 구호품을 전달하는 데 사용한다. 아프리카 탄자니아에도 보내 코로나19로 중단된 현지 마을 우물 시추 작업 재개를 지원한다. 일부는 협력네트워크인 독일 게인에 전달해 북한 보육원 아이들의 이유식과 영양식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성민 목사는 “민족의 심장 같고 새벽이슬 같은 대학생들이 금식하며 어려움에 부닥친 사람들을 도움으로써 하나님의 의를 행하고 경건한 삶을 실천한 것을 고맙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청년대표 이대희 CCC 전국 총순장은 “금식을 통해 우리보다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은 청년 때 할 수 있는 최고의 훈련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호영 목사는 “코로나19로 고충을 겪는 청년 대학생들이 나라를 위해 금식하고 기도하며 소외된 이웃을 위해 마음을 모아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임보혁 기자 bosse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