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화성의 한 산란계 농장 창고에 16일 폐기 명령을 받은 달걀이 가득 쌓여 있다. 이 농장은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농장의 반경 3㎞ 내에 있어서 가금류 살처분과 달걀 폐기 명령을 받았지만 농장주는 폐기 명령을 거부하고 있다. 뉴시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