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협력사 생산성 위해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지원


LG전자가 협력사에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를 도입해 업무 생산성을 높이도록 지원한다. 협력사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상생 협력을 하기 위한 차원이다. LG전자는 협력사에 맞는 RPA 추진체계를 구축해 올 상반기 내 12개 협력사에 RPA 도입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교육, 전문가 지도, 실행, 사후관리 등 전사적 추진체계를 구축해 협력사가 RPA 기술을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방침이다.

RPA는 사람이 처리해야 하는 반복적이고 정형화된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로 자동화하는 기술이다. 단순 작업을 줄여 업무 효율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