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월드랠리챔피언십 ‘핀란드 북극 랠리’서 우승


현대자동차는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핀란드 북부 로바니에미에서 열린 2021 월드랠리챔피언십(WRC) 시즌 2차 대회 ‘핀란드 북극 랠리’에서 우승했다고 1일 밝혔다. 오트 타낙과 티에리 누빌, 크레이그 브린 등 3명의 선수가 출전한 현대 월드랠리팀은 한 팀 내 두 선수가 3위 안에 오르는 ‘더블 포디움’도 달성했다.

오트 타낙은 영하 30도까지 떨어지는 혹한의 환경에서 ‘i20 Coupe WRC’ 경주차를 타고 달리며 시즌 첫 우승컵을 따냈다. 눈으로 뒤덮인 코스였지만 그의 평균 주파 속도는 시속 121.66㎞, 최고 속도는 190㎞대에 이르렀다. 티에리 누빌과 크레이그 브린은 각각 3, 4위에 올랐다. 이번 우승으로 현대차는 1위 토요타 팀과의 격차를 11점 차로 좁히며 제조사 부문 2위를 지켰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