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조원태 “새 비즈니스 계절 맞게 ‘혁신’ 새옷 입자”

연합뉴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대한항공 창립 52주년을 맞아 “위드(with) 코로나 시대라는 새로운 비즈니스 계절에 맞게 ‘혁신’의 새 옷을 만들고 입자”고 강조했다. 또 아시아나항공을 성공적으로 인수하는 데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자고 제안했다.

조 회장은 2일 창립기념식 행사를 하는 대신 사내 게시판에 창립기념사를 올리고 “코로나19라는 위기를 ‘혁신’의 기회로 삼아 대한항공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바꾸자”고 말했다. 조 회장은 “코로나19는 비즈니스의 계절을 바꿨다. 더 이상 이전의 옷으로는 새로운 비즈니스 계절에 적응하고 대응할 수 없다”고 했다. 이어 업무수행 방식, 조직 구성, 소통 문화 등에서 적극적인 변화를 모색하고 실천하자고 호소하면서 “코로나19 이후 달라진 세상에서 누구보다 높이 비상하는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나부터 혁신을 실천하겠다”고 했다.

안규영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