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토] 몸 풀리는 김하성… 시범경기 첫 안타 신고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3번 타자 김하성이 2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시카고 컵스와 가진 시범경기 4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상대 투수 렉스 브라더스를 상대로 좌전 안타를 치고 있다. 김하성의 시범경기 첫 안타다. 김하성은 지명타자로 출전했던 전날과 달리 이날은 유격수를 맡아 병살 코스를 연결하는 내야 수비 능력도 선보였다. 샌디에이고의 제이스 팅글러 감독은 경기를 마친 뒤 “매우 좋은 출발”이라고 칭찬했다. USA투데이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