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소비자보호 완전판매’ 공동선포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3일 서울 중구 신한생명 본점 대강당에서 오는 25일부터 시행되는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을 준수하고 금융상품 불완전판매 근절 의지를 다지기 위한 ‘소비자보호 완전판매 공동선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선포식에는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과 이영종 오렌지라이프 대표를 비롯한 양사 임원과 본부장 등 36명이 참석했다. 두 회사 최고경영자와 소비자보호 총괄책임자, 영업그룹 대표 임원은 ‘보험소비자를 위한 헌장’을 낭독하고 선서했으며 참석자 전원 완전판매 준수 확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양사는 3월 한 달간 모든 임직원과 설계사들을 대상으로 금소법 내재화 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지호일 기자 blue5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