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F “ESG 경영 박차” 업계 최초 ‘친환경 포장 시스템’


LF가 국내 패션업계 최초로 친환경 포장 시스템 ‘카톤랩(CartonWrap)’을 도입하며 ESG 경영을 본격적으로 강화한다고 25일 밝혔다. LF는 오는 7월부터 공식 온라인몰인 LF몰을 비롯한 전 브랜드의 포장 박스 제작에 카톤랩을 도입할 예정이다.

카톤랩은 지갑, 가방, 코트 등 수천 가지 종류의 제품을 스캔해 각 제품의 특성과 크기에 맞춤화된 형태로 박스가 제작된 후 포장되는 시스템이다. 그래서 규격화된 박스를 활용한 물품 포장 과정에서 박스의 빈 공간을 채워넣기 위해 사용돼온 스티로폼, 에어백 등 포장 완충재를 사용하지 않아도 된다. 니트, 티셔츠 등 부피가 작은 상품 포장을 위해 사용된 비닐(연간 약 66t)도 필요 없어졌다. LF는 카톤랩 도입 후 연간 약 25%(410t)의 포장 박스와 약 90%(0.2t)의 OPP테이프 절감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추산했다.

정진영 기자 you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