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오피니언 > 칼럼 > 포토카페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 무료급식소 이용자들이 사용하던 파란 의자가 텅 빈 채로 줄줄이 놓여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탑골공원의 출입이 통제된 가운데 무료급식소 운영도 중단됐기 때문입니다.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서 어렵고 힘든 이웃들이 따뜻한 밥 한 끼를 마음 편히 먹었으면 좋겠습니다.

사진·글=권현구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