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소방유가족 19명에 학비·생계비 지원


하이트진로가 소방 유가족 지원 사업을 확대한다고 22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올해 소방유가족 19명에게 소송비, 긴급 생계비, 유자녀를 위한 소방관 육성 장학금 지원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하이트진로는 2018년 소방청과 ‘소방공무원 가족 처우 개선과 국민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 후 4년째 소방공무원과 유가족을 돕고 있다. 업무 스트레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소방관들이 순직으로 인정받는데 필요한 변호사 선임비 등 소송비용과 긴급 생계비도 지난해부터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소송을 지원한 가족 가운데 순직유족급여 승인이 결정된 사례도 있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업무상 순직, 투병 등으로 사망한 소방공무원의 숭고한 희생에 조금이나마 보답하고자 준비했다”고 말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