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아서 30세까지 가입되는 보험 ‘마이리틀 파트너’

삼성화재


삼성화재는 태아부터 30세까지 가입 가능한 자녀보험 신상품 ‘마이리틀 파트너’를 출시, 판매 중이다.

보험기간은 30년, 40년, 50년까지 선택 가능하며 만기 후에도 자동갱신으로 100세까지 보장 받을 수 있다.

태아 가입 시 아토피 진단, 인공 와우 이식 수술 등 특약을 신설했다. 질병입통원수술비 등 선천성 질환도 보장되는 담보도 선보였다. 임신 기간 적지 않은 산모가 걱정하는 임신성 당뇨, 태반조기박리 진단에 대해서도 각각 최대 30만원과 100만원을 보상한다.

갱신 이후에도 갱신 전 납입면제 혜택을 그대로 적용받는 납입면제 확장형 상품도 선보였다. 통상 납입면제 사유 발생 시 갱신 전까지 납입면제를 적용받더라도 갱신 이후에는 보험료를 다시 내야 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