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인천 학생들에 AI 영어 교육 지원

초·중·고 30만여명 대상 무료 제공

LG CNS가 인천시교육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인공지능(AI)을 활용한 맞춤형 영어 교육을 무상 제공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LG CNS는 인천시 초·중·고 학생 30만여명이 장소 제약 없이 AI와 영어 공부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미 서울시·전남·대구시교육청과 협약으로 지원 중인 120만명을 포함해 150만명의 학생이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됐다.

LG CNS는 AI튜터와 스피킹클래스를 무상 제공한다. AI튜터는 수십 만개의 영어 문장을 학습한 AI와 대화하며 영어를 학습하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다. 스피킹클래스는 AI 회화 알고리즘과 음성 인식 기술로 교사가 직접 AI 영어 학습 서비스를 만들 수 있는 제작 플랫폼이다. 학생의 진도율과 학습 수준을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실력에 맞는 수준별 학습도 가능하다.

양한주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