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 ‘U+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공개

5년내 매출 7배 성장 목표도

LG유플러스가 5G, LTE를 이용해 안전하고 생산성 높은 근로환경을 만드는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확대한다. 5년 내 관련 매출을 7배 성장시킨다는 목표도 밝혔다. LG유플러스는 16일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U+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공개하고 사업 방향을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U+스마트팩토리 브랜드 출시와 함께 12대 솔루션을 재편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에 기반한 알고리즘으로 모터를 진단해 고장 징후를 예측하거나 인공지능(AI)이 공장 내 영상과 음원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안전 이상 상황을 알려주는 솔루션 등이 대표적이다. LG유플러스는 LG그룹 계열사의 국내 생산시설 공장과 협업해 레퍼런스를 다수 확보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업장에 맞는 스마트솔루션을 기획·보급해 스마트팩토리를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양한주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