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님을 기억하며 오래전 조 목사님께 들었던 대조동 천막교회 시절의 간증이 생각이 나서 소개합니다. 그당시 교회를 개척했던 동네에는 어려운 사람이 참 많았다고 합니다. 집마다 다니며 전도를 하셨는데, 어느 날 한 아주머니에게 “예수님 믿으세요. 예수 믿고 천당에 갑시다” 하고 전도하니 예수를 꼭 믿어야 천당에 가느냐고 묻더랍니다. 그래서 예수 믿고 죄 사함 받아야 천당에 갈 수 있지 안 그러면 지옥에 간다고 하니 그 아주머니는 웃으며 말하길, “지금 내가 사는 것이 지옥인데 나중에 지옥 가는 것은 무섭지 않지만, 하나님이 계신다면 지금 나를 지옥에서 건져주셨으면 좋겠다”고 하더랍니다.

그 후 조 목사님은 하나님께 심각하게 기도하며 물었는데, 예수님은 우리에게 천국을 가져다 주셨고, 이 땅을 사는 우린 예수님으로 인해 천국을 경험하며 의와 희락과 평강이 넘치는 천국의 삶을 사는 것임을 깨달았다고 합니다. 우리 영혼이 잘됨같이 범사가 잘되고 강건하게 되는 것(요삼 2절)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천국의 축복입니다. 지금 여기 우리를 구원하시고 천국의 기쁨과 복을 주시는 예수님을 믿고 구원받읍시다.

변성우 목사(여의도순복음시흥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