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통 주거지 온천동에 매머드급 단지

삼성물산 부산 래미안 포레스티지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이 부산 전통 주거지인 동래구 온천동에 매머드급 단지를 선보인다. 삼성물산은 다음 달에 온천4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포레스티지’를 분양한다. 래미안 포레스티지는 총 3개 단지다. 지하 6층~지상 최고 35층, 36개동, 전용면적 39~147㎡ 총 404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래미안 포레스티지는 단지 인근에 지하철역(부산지하철 1호선 온천장역)이 도보 거리에 있다. 중앙대로와 우장춘로, 금강로 등이 인접해 있어 부산시내 이동이 편리하다. 특히 서부산권 만덕에서 동부산권 센텀까지 연결하는 부산 첫 대심도지하도로가 2024년 완공을 예고하고 있다.

반경 1㎞ 안에 금정초, 장전중, 유락여중 등이 위치해 있어 교육환경도 좋다. 내성고, 중앙여고, 대명여고, 사대부고 등으로 통학도 가능하다. 풍부한 생활 편의시설도 장점이다. 허심청, 홈플러스, CGV 등이 인접해 있고 롯데백화점, NC백화점 등의 편의·문화시설도 가깝다. 금정산, 금강공원, 금강식물원 등의 녹지시설이 가까워 주거환경도 쾌적한 편이다.

삼성물산은 금강공원 산책로와 연계된 래미안 둘레길을 비롯해 금정산과 사계절을 담은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조경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단지별로 조성되는 커뮤니티센터에는 피트니스, 실내골프연습장, 사우나, 수영장(2단지) 및 게스트하우스 등의 부대시설도 조성해 입주민들의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