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교회 “세상과 지혜롭게 소통하자”… 24시간 유튜브 방송

설교·찬양·성경 공부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 제작해 선보여
시간 제한 없어 해외서도 접속


경기도 안산 꿈의교회(김학중 목사)가 최근 이색적인 실험에 나섰다. 바로 유튜브 채널 ‘꿈의교회 미디어교회’를 통해 24시간 방송(사진)을 내보내기 시작한 것이다. 국내에서 이런 일을 벌인 교회는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에 이어 두 번째다. 여의도순복음교회가 설교 중심의 영상을 내보낸다면, 꿈의교회는 설교 찬양 등 다채로운 크리스천 콘텐츠를 선보이는 게 특징이다.

19일 꿈의교회에 따르면 24시간 유튜브 방송은 지난 3일 시작됐다. 꿈의교회는 방송을 통해 설교와 찬양 영상, 성경공부에 활용할 수 있는 콘텐츠 등을 선보였다. 크리스천 유튜버를 섭외해 교회 외부에서 생산된 콘텐츠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교인들 반응은 나쁘지 않다. 24시간 방송을 시작한 후 꿈의교회 유튜브 구독자도 증가하는 추세다. 이 교회 미디어팀 관계자는 “성도들이 다른 교회가 하지 않는 일을 시작했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며 “이 사역에 동참하고 싶어 하는 교인도 많다”고 전했다. 실제로 24시간 방송을 시작한 뒤부터 해외에 거주하는 많은 크리스천이 심야나 새벽 시간 꿈의교회 유튜브 계정에 접속하고 있다. 최고 동시 접속자는 600명 정도다.

김학중 목사는 “교회가 세상과 지혜롭게 소통하는 방법은 무엇일까 고민하다 24시간 방송을 떠올리게 됐다”며 “유튜브를 통해 언제든 교회와 세상이 소통하는 다리를 만들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꿈의교회 유튜브 방송이 한국교회에 숨어 있는 좋은 콘텐츠를 소개하는 창구가 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지훈 기자 lucidfal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