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백화점 직원들이 20일 서울 강남구 무역센터점에서 대황옥 포도를 선보이고 있다. 대황옥은 포도알이 탁구공만큼 크고 과즙이 풍부한 게 특징이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31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의 식품관에서 대황옥을 국내에서 처음으로 판매한다.

현대백화점그룹 제공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