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송도·남동산단도 지능형 합승택시 ‘아이모아’

인천시, 오늘부터 운영 확대키로


인천시는 지난 4월 영종에서 전국 최초로 운영을 시작한 지능형 합승택시 아이모아(I-MOA) 서비스를 송도와 남동산단을 대상으로 26일부터 확대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아이모아 택시’는 전용 호출앱으로 택시를 호출해 이동하면서 같은 방향 승객과 동승시 30%씩 할인을 받고 택시기사는 140%의 수익을 얻는 신개념 합승서비스다. 8㎞ 이내 단거리 합승, 실명인증을 통한 동성 간 합승만 허용하고, 앞·뒤 지정좌석제로 운영한다. 범죄 안심보험에 자동 가입된다.

김지영 시 스마트도시담당관은 “인천시가 시민·기업과 함께 지역맞춤형 스마트 모빌리티 개발에 적극 나서 스마트 대중교통을 선도하고 시민이 체감하는 모두가 행복한 스마트도시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