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에버랜드에 다양한 숲속 단풍 힐링 코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에버랜드 ‘티익스프레스’를 타면 놀이기구 정상에서 단풍이 물든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에서 운영하는 에버랜드가 다양한 장소에서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코스를 마련했다. 에버랜드는 숲캉스 명소인 ‘포레스트 캠프’에서 여유롭게 힐링하며 단풍까지 체험할 수 있는 숲속 단풍 코스를 선보인다. 포레스트 캠프는 약 9만㎡(2만7000평) 규모의 자연생태 숲이다. 일상에서 지친 심신을 치유할 수 있다. 포레스트 캠프 피크닉 프로그램은 이달 말까지 운영된다. 꽃과 나무가 이어진 오솔길을 따라 걸으며 가을을 제대로 느끼고 싶다면, 산책로 코스를 찾아도 된다. 에버랜드에 있는 ‘하늘매화길’은 약 1㎞에 이르는 단풍길로 이뤄진다. 산책로에는 매화나무, 소나무, 벚나무 등 수목 1만여 그루가 알록달록 물들고 있다. 코키아(댑싸리)와 핑크뮬리, 수크령 등 다양한 계절 꽃도 가득하다. 장미성부터 로즈기프트 상품점까지 120m 동선을 따라 길게 이어진 은행나무길에서는 황금빛 단풍 산책을 즐길 수 있다.

특별한 단풍놀이를 원한다면 놀이기구를 타면서 단풍을 감상할 수 있는 어트랙션 코스를 추천한다. 에버랜드에서 최고의 스릴을 자랑하는 ‘티익스프레스’를 타면 낙하각도 77도로 떨어지기 직전인 지상 56m 최정상 지점에서 가을 단풍 전경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슈퍼 후룸라이드 ‘썬더폴스’는 사면이 나무로 둘러싸여 있어 급류타기 보트에 탑승한 채 단풍 구경을 하고 20m 높이에서 급강하까지 체험할 수 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