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예술·혁명의 러시아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브루스 링컨/삼인



도시에 대한 전기. 18세기 표트르 대제와 예카테리나 여제의 러시아가 지향한 것을 화려하게 반영한 도시, 볼셰비키 혁명의 요람이 된 도시, 푸시킨·도스토옙스키·차이콥스키·쇼스타코비치 등의 예술을 만든 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의 역사를 깊고 풍성하게 그려냈다. 저자는 미국의 대표적인 러시아 역사 전문가로 이 책이 마지막 저작이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