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구미 사업장, 업계 첫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


LG이노텍은 구미 사업장이 소재 부품업계 최초로 글로벌 자원순환 인증인 ‘폐기물 매립 제로(ZWTL)’ 플래티넘 등급을 획득(사진)했다고 2일 밝혔다.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은 글로벌 안전인증회사 UL에서 기업의 자원순환 노력을 평가하는 국제지표다. 폐기물을 자원으로 재활용하는 비율이 100%면 ‘플래티넘’, 95~99%에는 ‘골드’, 90~94%에는 ‘실버’ 등급을 부여한다.

LG이노텍 구미사업장의 연간 재활용 폐기물은 2만2000t에 이른다. 폐기물 재활용으로 연간 970t에 가까운 온실가스를 줄일 수 있다. 소나무 15만 그루를 심는 효과와 동일하다. LG이노텍은 광주, 평택 등 전국 사업장을 대상으로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을 빠르게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