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나온 책] 선지자의 가슴으로

손윤탁 지음/예영커뮤니케이션


선지자는 ‘앞의 일을 내다보고 예견하는 사람’을 말한다. 하나님의 계시를 받아 인간에게 전했던 대언자로 미리암 드보라 사무엘 엘리야 엘리사 등을 들 수 있다. 책은 백성과 왕의 죄를 꼬집고 구원의 길을 제시했던 여러 선지자와 그들의 예언을 소개한다. 3000여년 전 선지자들의 메시지를 통해 현대를 사는 기독교인들을 깨우려는 게 저자의 바람이다. 오래전 선지자들이 남긴 예언이 현실에도 적용된다는 사실이 흥미롭다. 선지자들의 메시지를 통해 변화된 삶을 살고 싶은 이들이 주 독자다. 여백이 많아 읽기에도 편하다.

장창일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