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5개 단체에 이웃돕기 6억6000만원 기탁

㈜동서와 동서식품이 연말을 맞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한적십자사, 네이버 해피빈, 굿네이버스 등 5개 단체에 총 6억6000만원의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한다고 23일 밝혔다. 성금은 사회취약계층을 위한 기초생계·방한용품 지원, 저소득 가정 아동 대상 학업지원, 코로나19 의료진 후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김석수 동서식품 회장은 별도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울대, 서울대병원, 유니세프 등 4곳에 동서 주식 3만5000주를 기부했다. 지난 22일 종가 기준으로 12억원 상당이다. 이 돈은 사회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보건의료 지원, 미래 후학 양성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동서와 동서식품 관계자는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이 따뜻한 연말연시를 맞이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기탁한다”고 말했다.

정신영 기자 spiri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