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마라토너 이봉주가 28일 경기도 부천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이봉주 쾌유 기원 마라톤’에서 마지막 주자로 나서 시민들과 함께 달리고 있다. 이봉주는 근육긴장 이상증이 발병해 수술을 받았지만 아직 완전히 회복되지 않아 허리를 펴지 못하고 있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