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GS그룹 임원 43명 인사… 정찬수 등 대표이사 3명 선임

허서홍 전무, 부사장 승진


GS그룹은 2022년도 임원인사를 내정해 1일 발표했다. 인사 대상은 대표이사 선임 3명 및 전배 1명, 사장 승진 1명, 부사장 승진 6명, 전무 승진 8명, 전배 1명, 상무 신규 선임 20명, 외부 영입 3명 등 모두 43명이다. 이번 임원인사는 각 계열사의 이사회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GS는 이번 임원인사에서 코로나19 위기에도 불구하고 안정적 성과를 거둔 주력 계열사의 대표이사를 유임시켰다. 정찬수(사진) GS EPS 대표이사 사장, 김석환 GS E&R 대표이사 사장, 이영환 GS글로벌 대표이사 사장, 여인창 파르나스호텔 대표이사 전무 등 4개 계열사의 대표이사는 새롭게 선임했다. 특히 허서홍 ㈜GS 미래사업팀장(전무)이 GS그룹 전반의 신사업 투자전략 수립에 적극 나서고 있는 점을 인정받아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허 부사장은 허광수 삼양인터내셔날 회장의 장남이자 허태수 GS그룹 회장의 5촌 조카다. 오너일가의 4세다.

또 GS는 이번 인사에서 신사업을 발굴하거나 추진할 인력을 대거 중용했다고 밝혔다. 전체 임원 승진 및 신규 선임자(외부영입 포함) 43명 가운데 9명은 신사업 전략과 투자 업무를 담당한다. ESG경영 강화를 위해 각 계열사의 ESG 추진 인력을 고위 임원으로 기용하기도 했다. 업무 전문성과 디지털 역량을 갖춘 외부 인재도 적극 영입했다.

김지애 기자 am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