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새문안·남대문교회, 아름다운 서울 야경 100선에

서울시의 '서울야경명소 100선'에 종교 단체로는 유일하게 새문안교회와 남대문교회가 선정됐다.


새문안교회는 2019년 새 예배당을 건축한 뒤 아름다운 외관으로 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남대문교회는 근현대 문화유산 가치를 인정받아 2014년 서울 미래유산에 선정됐다.

국민일보DB, 남대문교회 제공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