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대신 얼굴로… 신한카드, GS25 안면결제 도입

서울 마포구 GS25 월드컵광장점에서 지난 1일 ‘신한 페이스페이’ 결제를 시연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신한카드는 GS리테일과 ‘신한 페이스페이 제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신한 페이스페이는 무인 등록기에서 본인 확인 후 결제 카드와 얼굴 정보를 한 번 등록하면, 전용 계산대에서 얼굴 인식만으로 결제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이번 협약으로 신한 페이스페이가 GS더프레시 관악점과 GS25 월드컵광장점에 도입됐다.

GS25 월드컵광장점에서는 무인 영업 중 고객 출입에 필요한 본인 인증에도 페이스페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해 얼굴 인식만으로 출입과 결제가 모두 가능하다. 이달 중 GS25 동두천송내점에도 신한 페이스페이가 적용될 계획이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