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재출간된 최승자 시인 첫 산문집

한 게으른 시인의 이야기/최승자/난다



1989년 출간된 최승자 시인의 첫 산문집이 32년 만에 다시 출간됐다. 기존 책에다 1995년부터 2013년 사이에 쓴 산문 6편을 추가해 개정판을 만들었다. 추가된 글 중에는 ‘최근의 한 10여년’이 있는데, “12년째 정신분열증과 싸우다보니 몸도 마음도 말이 아니다”라고 근황을 전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