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SKT-카카오, ESG 혁신 스타트업에 본격 투자


SK텔레콤과 카카오는 공동 출자한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펀드’를 통해 ESG 분야 혁신 스타트업에 본격적 투자를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두 회사는 청각장애인이 운행하는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액터스’, 시각장애인용 점자 콘텐츠를 제공하는 ‘센시’, 유아동 대상 메타버스 기반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는 ‘마블러스’ 등 3개 회사에 총 30억원을 투자했다.

이번 투자는 일반적인 수익성과 성장성 중심의 스타트업 투자와 달리,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미칠 수 있는 ESG 혁신성에 높은 비중을 두고 대상을 발굴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두 회사는 ESG 공동펀드를 통해 환경, 사회적 약자, 교육격차 등 다양한 사회문제가 발생하는 분야에서 혁신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해 투자를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