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쿠팡이츠 투톱 체제 전환… 김명규 대표 신규 선임


쿠팡이 자회사 쿠팡이츠서비스를 2인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며 김명규(사진) 대표이사를 새로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신임 김 대표이사는 쿠팡에서 물류정책실장을 맡으며 중장기 전략기획, 지역투자, 일자리 창출, 서비스·안전관리를 위한 정책 수립 등을 담당했었다. 삼성카드, 네이버 대외협력실 등을 거쳐 2014년 쿠팡에 합류했다.

김 대표이사는 배달물류 관련 운영과 산업 발전을 위한 개선사항 등에 대응하는 업무를 관장한다. 그동안 쿠팡이츠서비스를 총괄했던 장기환 대표이사는 치타배달 등 특화 서비스 강화와 사업 성장을 주도한다. 김 대표는 “쿠팡에서 쌓은 경험을 토대로 쿠팡이츠서비스가 ‘고객이 와우(Wow)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실현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