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화상 앱으로 전하는 전 세계 소식

JTBC ‘톡파원 25시’ 첫 방송

연휴 마지막 날인 2일 오후 8시30분 JTBC에서는 ‘톡파원 25시’(연출 홍상훈)가 처음 방영된다. MC들이 교민, 유학생 등으로 이뤄진 ‘톡(Talk)파원’들과 화상 앱을 통해 이야기를 나누면서 전 세계 소식을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톡파원들은 각 나라의 위드 코로나 정책, 재테크 방법, K문화의 인기도 등 매주 화제가 되는 세계 소식을 제공할 예정이다.

여행과 쇼핑에 목마른 시청자들의 요청을 대신해 이들이 보내올 맞춤형 영상을 확인하는 것도 관전 포인트다. 톡파원들이 구매해 스튜디오로 보내온 물건들을 열어보는 코너도 마련한다. MC로는 전현무 김숙 양세찬 이찬원이 활약한다.

최예슬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