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추수감사주일 맞아… 전국 11개 교회·1536명 성도 장기기증 서약

고양 제자광성교회, 1141명 동참

사랑의장기기증본부(이사장 박진탁 목사)는 전국 11개 교회에서 성도 1536명이 올해 추수감사절을 기념해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동참했다고 4일 밝혔다.

경기도 고양 제자광성교회(박한수 목사)는 추수감사절 생명나눔예배에서 1141명의 성도가 사후 장기기증에 서약했다. 올해 생명나눔예배를 드린 교회 가운데 단일 교회로는 가장 많은 성도가 동참했다. 서울 성암교회(조주희 목사)도 생명나눔예배를 드리고 86명의 성도가 서약했다. 이 외에 9개 교회에서도 함께했다.

박진탁 이사장은 “추수감사절을 맞아 장기기증 희망등록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희망을 전한 교회와 성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한 알의 밀알이 썩어져 열매를 맺듯, 생명나눔을 통해 고통 중에 신음하는 이웃에게 희망의 빛을 밝히는 그리스도인이 나날이 더해지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유경진 기자 yk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