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겨자씨] 사랑은 자기를 내어주는 것이다


“그가 우리를 위하여 목숨을 버리셨으니 우리가 이로써 사랑을 알고 우리도 형제들을 위하여 목숨을 버리는 것이 마땅하니라.”(요일 3:16)

흔히 요한복음 3장 16절을 외워보라 말하면 아주 큰 소리로 외웁니다. 그러나 같은 저자가 쓴 요한일서 3장 16절을 외워보라 말하면 잠잠할 때가 많습니다. 요한복음과 요한일서 3장 16절은 성경을 요약할 수 있는 두 계명인 하나님 사랑과 이웃 사랑을 함께 보여주는 대표 구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나를 사랑하신 것은 감사하면서 암송하지만, 이웃을 위해 예수님처럼 사랑해야 한다는 것을 암송하지 못한다면 반쪽 진리를 믿고 있는 것입니다. 앞으로 요한복음 3장 16절과 요한일서 3장 16절을 연결해서 암송해보십시오. 그리고 실천해보십시오. 그리스도의 사랑이 세상으로 흘러가게 될 것입니다. 누군가를 사랑하지 않으면서도 무엇을 줄 수 있지만, 누군가를 사랑하면서 무엇을 주지 않을 수는 없습니다. 하나님은 자신의 하나뿐인 아들을 우리를 위해 내어주셨습니다. 그 사랑을 경험할 때 우리도 다른 형제자매들을 위해 우리 자신을 내어줄 수 있습니다.

고상섭 목사(그사랑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