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철주(사진) 주성엔지니어링㈜ 대표이사가 13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지식재산센터에서 한국발명진흥회 제20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한국발명진흥회는 발명진흥사업의 체계적·효율적 추진과 발명가의 이익증진 도모를 통해 국가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하고자 1973년 설립된 특허청 산하 공공기관으로 故구자경 LG 명예회장, 이구택 前 포스코 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 권오현 삼성전자 고문 등이 회장직을 역임했다.

황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50년 역사를 가진 대한민국 최고의 지식재산 전문기관의 회장직을 맡게돼 영광이고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한국발명진흥회가 대한민국 성장동력과 희망, 행복을 만들어가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 우리나라 지식재산 시장의 성장을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병선 기자 junb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